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이진희의 러시아 읽기
제목 29일은 러시아 해군의 날, 새 구축함 어드미럴 고르쉬코프 등 전함 해상 퍼레이드 날짜 2018.07.30 06:50
글쓴이 이진희 조회 98
29일 러시아 '해군의 날'을 맞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인근 해상에서 대규모 해상 퍼레이드가 펼쳐졌다.

01.jpg
 

현지 언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이날 '해군의 날' 기념식에 참석, "올해 해군은 군함 26척을 새로 운용할 것"이라며 "이중 네 척은 칼리브르 순항미사일을 탑재한다"고 밝혔다. 전날 진수된 구축함 '어드미럴 고르쉬코프'호도 이날 해상 퍼레이드에 선을 보였다. 4,500톤의 '어드미럴 고르쉬코프' 호는 앞으로 편재된 6척의 전함을 이끄는 지휘함이 될 것으로 보인다.

572f94f6a857cddff44efeb737d5fae5.jpg
 
c171be046d4748a2daf68fed4cbd72bd.jpg
 
d253b3a95ee60438d9a4d85a948bb1fe.jpg
 사진출처: 크렘린 

세르게이 쇼이구 러시아 국방장관은 새로 진수된 구축함들이 러시아 해군의 주축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표명한 바 있다. 실제로 '어드미럴 고르쉬코프' 호에는 2012년 처음 실천배치된 칼리브르 순항미사일을 탑재된다. 칼리브로 미사일은 사거리 2천500㎞에 500㎏의 고폭탄두나 500Kt급 핵탄두를 탑재할 수 있는 무기다. 지난해 시리아 공습과정에서 지중해와 카스피해에 배치된 러시아 군함들이 이 칼리브르 미사일을 시리아내 목표 지점을 향해 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해상퍼레이드에는 새 구축함 외에도 2만4천톤급 핵추진 오리올 잠수함, 탱크와 크루즈 미사일을 탑재한 수륙양용 다목적 공격함 이반 그렌 등 30여척의 군함이 참여했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답변 수정 삭제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