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유학상담실
제목 한국인 배우가 열연한 러시아 영화 '여름'이 칸 국제영화제에 진출하다니.. 날짜 2018.04.14 06:54
글쓴이 이진희 조회 140
한국인 배우가 열연한 러시아 영화가 제 71회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진출했다. 칸국제영화제는 5월 8일부터 19일까지 프랑스 남부 휴양도시 칸에서 열린다.

20180413_1523606141_58603700_1.jpg
 
serebrennikov.jpg
 


러시아 영화는 키릴 세레브레니코프 Кири́лл Сере́бренников 감독(49)의 '여름'(лето)이고, 한국인 배우는 독일에서 태어나 미국과 영국에서 연기 공부를 한 유태오다. 그는 구소련시절의 유명 로커인 고려인 빅토르 최 역을 맡았다. 영화는 빅토르 최의 일대기를 그린 작품이다. 유태오는 국내에서도 '여배우들', '열정 같은 소리하고 있네', '러브픽션', '자칼이 온다'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그는 할리우드 영화 '이퀄스'에서 조연 피터 역으로 열연한 바 있다. 

키릴 감독은 2006년 영화 '희생자를 그리며' «Изображая жертву»로 스타 감독의 길에 들어섰으며 유리의 날 «Юрьев день»(2008년), 변화 «Измена»(2012년)등과 시리즈물 살인자의 일기 «Дневник убийцы» 등을 감독했다.


20180413_1523606159_84490000_1.jpg
 

이번 칸영화제에는 한국영화로는 이창동 감독의 '버닝'이 경쟁부문에, 윤종빈 감독의 '공작'이 비경쟁 부문인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초청됐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