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유학상담실
제목 20일 부산에선 외국인 주민과 지역 주민이 함께 어울리는 축제 '어울마당' 열려 날짜 2018.05.18 03:19
글쓴이 이진희 조회 57
다문화가족, 유학생, 근로자 등 약 6만 명의 외국인 주민이 살고 있는 부산에서 20일 APEC나루 공원 일대(수영강변)에서 ‘제13회 세계인과 함께하는 어울마당(Global Gathering 2018)’이 열린다. 이 축제는 매년 증가하는 부산지역의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과 부산 시민이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며 소통하고 교류할 수 있는 계기가 되고 있다. 

행사는 ▲세계인과 함께하는 퍼레이드 ▲자매도시 전통공연 ▲각국 먹거리및 볼거리 장소 등으로 나눠 진행된다. 특히 41개국 120개 기관 및 단체가 홍보 부스를 운영해 그 지역 전통 의상 및 문화 체험도 가능하고 다양한 먹거리도 준비됐다. 러시아에서는 전통 민속 공연단도 왔다.(사진은 작년 러시아 전통 문화 공연) 

58991_51799_5047.jpg
 

부산국제교류재단 관계자는 “이번 어울마당을 통해 부산 시민과 외국인 주민이 더불어 살아가는 방법을 배우고, 상호 공존의 의미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진희 (2018.05.18 03:53)
청주에 거주하는 외국인30여명은 19일 점심 시간에 맞춰 자신의 나라 음식을 만들어 한국인들에게 '점심 한 끼'를 대접한다. 오전 10시 30분부터 3시간 동안 내덕동 동부창고 34동에서 '세계 음식 점심 한 끼' 행사가 열린다.
행사에는 러시아, 아프리카 가봉, 뉴질랜드, 필리핀 등 20여 개 국가 출신 유학생, 노동자, 결혼이민자 등 30여 명이 참가해 손수 준비한 재료로 만든 음식을 나눌 예정이다. 각국의 전통 민속 공연도 함께 진행된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