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게시글 검색하기
제목 러시아 볼쇼이발레단이 오케스트라와 함께 28, 29일 내한공연/볼쇼이극장? 날짜 2018.05.28 20:38
글쓴이 이진희 조회 45
러시아 볼쇼이 발레단이 볼쇼이 오케스트라와 함께 28~29일 서울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백조의 호수’를 무대에 올린다. 볼쇼이 발레단의 저력이 담긴 작품으로 첫손 꼽히는 유리 그리고로비치 버전 '백조의 호수'다

볼쇼이 발레단은 1990년 ‘백조의 호수’와 ‘지젤’, 1992년 ‘스파르타쿠스’, 1995년 ‘돈키호테’와 ‘백조의 호수’, 2004년 ‘백조의 호수’, 2005년 ‘지젤’과 ‘스파르타쿠스’ 등을 선보이며 한국 무대에 꾸준히 올랐지만, 볼쇼이 오케스트라 (지휘 파벨 클리니초프)와 함께 내한 공연하는 것은 23년만이다.

공연을 기획한 빈체로 관계자는 “이번 내한은 로컬 악단과 잠깐 동안 손발을 맞추는 것이 아닌 볼쇼이 극장에서 선보이던 무대 그대로를 한국 관객에게 선보이는 자리로 진정한 볼쇼이 극장식 발레 예술의 진수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yulia_stepanova.jpg
 

hqdefault.jpg
 

무용수도 화려하다.
28일 무대에 오르는 율리야 스테파노바 (사진)와 아르템 아브차렌코는 볼쇼이 발레단을 대표하는 수석 무용수이고, 29일 무대에 오르는 알료나 코발료바와 자코포 티시는 볼쇼이의 미래를 위해 준비한 ‘히든 카드’로 불리는 무용수들이다. 

내한하는
바지예프 감독은 2008~2016년 이탈리아 라스칼라 발레단의 예술감독으로 활동한 뒤 2016년부터 볼쇼이 발레단을 이끌고 있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등록
목록 답변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