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비즈 컨설팅
제목 7일 서울서 한-러 경제과학공동위/한-러 정상회담 의제, 남북-러 3각 협력 협의 날짜 2018.06.05 04:45
글쓴이 이진희 조회 114

7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제17차 한-러시아 경제과학기술공동위원회가 열린다. 

한국측에서는 김동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을 수석대표로 13개 관계부처 및 기관 관계자들이, 러시아측에서는 유리 트루트네프 부총리 겸 극동전권대표를 수석대표로 삼아 9개 부처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한-러 공동위원회는 양국 간 경제협력 전반을 논의하는 경제분야 고위급 협의체다. (사진은 16차 회의:블라디보스토크)

25959f3b06c8e0addee60ae5182ea48d_BFSvOImJxDU.png
 

이번 회의는 러시아 월드컵 기간에 러시아서 이뤄질 한-러 정상회담의 경제문제 의제를 조율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러시아 방문 시점은 아직 최종 발표되지 않았으나, 러시아 국가두마(하원)이 문 대통령이 오는 21일 하원에서 연설하는 방안을 논의중이라고 밝힌 것으로 미뤄 그 즈음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원 연설이 성사될 경우, 문 대통령은 한국 정상으로선 처음으로 러시아 하원에서 연설하게 된다.

이번 회의는 또 6.12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지난 4월 한-러시아 정상 간 전화통화에서 언급된 남북한-러시아 3각 협력사업에 대한 심도 있는 협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이진희 (2018.06.06 10:52)
문재인 대통령은 21~23일 러시아를 방문해 푸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라고 현지 일간 이즈베스티야가 5일 보도했다. 문 대통령은 푸틴 대통령과 회담에서 한반도 정세와 북 비핵화 문제, 양자 경제협력 확대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신문은 "한·러 양국은 북한을 끌어들여 남·북·러 3각 협력을 추진하는 데 관심이 있다"고 보도했다. 문대통령은 러시아 남부 도시 로스토프나도누에서 열리는 월드컵 한국-멕시코전을 관람할 예정이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답변 수정 삭제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