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비즈 컨설팅
제목 문대통령 방러중 체결한 MOU 내용 6) 중기 루펜의 공기정화기술 교류 날짜 2018.06.25 09:13
글쓴이 이진희 조회 79
문재인 대통령의 방러 기간에 정부 부처(공기업)가 주도하는 러시아와의 MOU체결 12건 외에 민간기업 주도의 업무용 MOU도 7건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모두 19건에 달하는 MOU체결이 이뤄졌는데, 이중 중소기업이 주도한 기술 제휴 MOU도 들어있다. 경기도 소재의 루펜이다.

루펜의 이희자 회장은 22일 모스크바 롯데호텔에서 공기정화 분야 핵심기술을 갖고 있는 러시아 기업 파톡(POTOK Inter)의 마랏 자기둘로프 회장과 전략적 기술제휴 MOU를 체결했다. 루펜은 음식물처리기를 제조하는 중소기업이고, 파톡은 국제우주정거장(ISS)에 공기청정기와 바이러스 사멸장비를 납품한 실적이 있는 기업이다.
195665_84594_500.jpg
 

이번 협약에 따라 루펜은 파톡의 공기제균 원천기술을 적용한 가정용 공기청정기를 개발, 양국 시장에 출시하기로 합의했다. 또 현재 보유 중인 양 지역의 유통 거점을 공유하는 등 마케팅 분야의 협력도 약속했다. 경기도는 두 기업의 기술투자와 무역거래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예산과 행정적 지원을 할 예정이다. 

두 기업의 협력은 경기도가 수원 광교에 설치한 유럽비즈니스센터를 통해 이뤄졌다고 한다. 경기도는 유럽비스니스센터에 입주한 러시아판 전경련인 ICIE(국제산업기업가회의) 한국대표부와 함께 수개월 전부터 파톡과 루펜이 기술제휴를 맺을 수 있도록 중간 다리 역할을 했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답변 수정 삭제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