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비즈 컨설팅
제목 가스관을 통한 러시아 천연가스 수출 가스프롬 독점이 깨지면? 우리도 유리하다 날짜 2018.06.10 06:43
글쓴이 이진희 조회 220
러시아 천연가스의 PNG 수출에 대한 가스프롬 독점이 조만간 깨질 조짐이다. PNG 수출은 기존에 깔아둔 천연가스 파이프 라인을 통해 외국에 천연가스를 보내주는 방식. 지금까지 러시아 정부는 국영 가스프롬에만 그 권한을 부여했다. 2013년 12월에는 가스프롬에만 주어졌던 액화천연가스(LNG) 수출권도 민간기업인 로스네프트와 노바텍에게 개방한 바 있다. 

inx960x640.jpg
 

외신에 따르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 5월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개최된 국제경제포럼(SPIEF)에서 가스프롬의 PNG 수출 독점권을 없애고 노바텍과 로스네프트 등 민간 가스기업에도 수출권을 부여하는 PNG 수출 자유화를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푸틴 대통령의 발언은 프랑스 에너지기업 '토탈'의 파트리크 푸야네 최고경영자(CE0)가 토탈과 노바텍이 합작투자를 통해 유럽에 가스를 판매할 수 있도록 러시아 PNG 수출권을 개방해 달라는 요청에 대한 답변 형식으로 나왔다. 

이에 따라 노바텍과 토탈은 PNG 수출 권한 확보를 위한 사전 정지작업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토탈은 지난해 말 노바텍의 (북극 야말반도의) 야말 LNG 프로젝트에 20%의 지분을 확보했고, 지난 5월에는 북극 LNG-2 프로젝트에 참여하기 위해 노바텍과 계약을 체결했다. 

러시아 가스 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있는 토탈로서는 가스프롬의 PNG 독점 수출구조를 깨야만 투자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다. 러시아로서는 자국에 대한 서방측 경제제재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가스 분야 투자를 확대하는 토탈의 요청을 모르는 척 할 수 없다. 노바텍과 로스네프트는 지난 2016년 PNG 수출권을 부여해 줄 것을 푸틴 대통령에 요청했으나 거절당했다. 

푸틴 대통령은 또 발트해를 거쳐 독일로 연결되는 '노르트(노드) 스트림(가스관)-2' 가 완공될 경우, 유럽행 천연가스 가스관 용량이 늘어난다는 점도 감안해 PNG 수출 자유화 가능성을 언급했을 것으로 보인다. 천연가스 파이프라인 현재 용량으로만 보면 가스프롬의 생산 가스만으로도 충분하기 때문이다. 

Severnyj-potok-2-768x512.jpg
 

가스프롬 독점권이 깨지면 남북한-러시아 3국간 천
연가스 파이프라인이 개설될 경우, 최종 수요자격인 우리도 천연가스 도입 가격 경쟁력 측면에서 유리한 위치에 서게 될 것으로 보인다. 국영 가스프롬과 민간 노바텍이나 로스네프트 사이에서 유리한 가격 흥정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러시아 정부는 PNG 수출 자유화를 위한 법 개정과 관련, LNG 수출 자유화의 성과 분석이 완료되는 2018년 후에야 가능할 것이라는 입장을 고수해왔다. 러시아 정부는 2013년 10월 LNG 수출 자유화법을 제정, 민간기업인 로스네프트와 노바텍에 LNG 수출권한을 부여한 바 있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답변 수정 삭제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