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회원가입  |  로그인  |  날씨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에따 러시아
제목 신종 코로나와 사투 러시아 의료진을 위한 기념 주화 발행 날짜 2020.10.14 07:30
글쓴이 이진희 조회 65

러시아는 12일 신종 코로나(COVID 19)의 감염및 확산을 막기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해온 의료진(노동자)들을 기리는 25루블짜리 기념주화를 발행했다. 하루 신규 확진자가 1만3천명대를 넘어서는 등 연일 최고 기록을 경신하고 있는 상황에서, 기념주화 발행은 신종 코로나와 사투를 벌이는 러시아 의료진에게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러시아 중앙은행, 의료진에게 바치는 25루블짜리 기념 주화 발행/얀덱스 캡처

현지 언론에 따르면 러시아 중앙은행은 이날 의료진의 희생적인 노동에 바치는 25 루블(직경 27㎜)짜리 기념 주화 500만개를 발행했다고 밝혔다. 기념 주화의 뒷면에는 병원 건물과 구급차 앞에 서있는 방호복 차림의 의료인 2명이 새겨져 있다. 다른 면에는 러시아를 상징하는 쌍 독수리 문장이 새겨졌다. 이 기념주화는 실제로 통용가능하다.

의료진 기념주화, 왼쪽은 쌍독수리 문장을 중심으로 '러시아 연방- 2020년 25루블 중앙은행'이라고 적혀 있다. 오른쪽은 병원건물과 구급차 앞에 선 남녀 의료진 모습/사진출처:중앙은행

러시아에서는 그동안 10루블이 액면가가 가장 큰 주화였다.

러시아도 열악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헌신적인 희생을 아끼지 않는 의료진에 대한 찬사가 끊이지 않는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 4월부터 코로나 치료에 참여하는 의료진에게 직급에 따라 매달 2만5천~8만 루블(40만~125만원)의 특별 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글쓴이 비밀번호
보이는 순서대로 문자를 모두 입력해 주세요
* 600자 제한입니다. 등록
목록 답변 수정 삭제 쓰기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